국가지식DB 한국가사문학

통합검색

검색

옛한자 입력도우미

옛글자 입력도우미

해제본
현재: 10건 / 전체: 11
이전목록
면앙집(俛仰集 二)2
작자 :
송순
구분 :
전적
집정보 :
면앙집(俛仰集)
면앙집 원집의 복사본조선 중기의 문신 송순(宋純)의 시문집10권 5책. 원집 7권 활자본, 속집 3권 필사본. 국립중앙도서관 소장. 1988년 민족문화추진회에서 《한국문집총간》 26권에 포함하여 영인 간행. 권두에 조인영(趙寅永)의 서문과 이회연(李晦淵)의 발문이 있다. 1∼2권은 부와 시가 있고, 3권은 시와 서(書) ·발이 있다. 서는 모두 임제(林悌)에게 보낸 3편의 글이다. 말미에는 3편의 편지를 첩(帖)으로 만들면서 지은 허목(許穆)의 발문이 있다. 4권은 잡저, 묘갈명 행장과 부록이 있다. 잡저 역시 모두 시가로 <오륜가 5편(五倫歌五篇)> 등이 있다. 5∼7권은 부록이다. 5권에는 가장 ·행장과 연보 등이 있다. 권에는 동문록(同門錄), 계축갑계록(癸丑甲契錄)과 1513년(중종 8년)의 생진방목(生進榜目) 및 1519년의 별시방목(別試榜目) 등이 있다. 속집의 서문은 홍직필(洪直弼)이 썼다. 1권은 찬 ·명 ·기 ·시 ·책 ·표 ·차 ·별록과 연행록(燕行錄)이 있다. 책은 임금과 어진 신하가 만나야 치도(治道)가 드러난다는 내용의 글이다. <치사시면성학차주(致仕時勉聖學箚奏)>는 새로 즉위한 선조에게 올린 제왕학(帝王學) 관련 논술이다. 2권은 서 ·제문 ·만사 ·행장 ·갈이 있다. 3권은 부록이다.
면앙집(俛仰集 一)1
작자 :
송순
구분 :
전적
집정보 :
면앙집(俛仰集)
면앙집 원집의 복사본조선 중기의 문신 송순(宋純)의 시문집10권 5책. 원집 7권 활자본, 속집 3권 필사본. 국립중앙도서관 소장. 1988년 민족문화추진회에서 《한국문집총간》 26권에 포함하여 영인 간행. 권두에 조인영(趙寅永)의 서문과 이회연(李晦淵)의 발문이 있다. 1∼2권은 부와 시가 있고, 3권은 시와 서(書) ·발이 있다. 서는 모두 임제(林悌)에게 보낸 3편의 글이다. 말미에는 3편의 편지를 첩(帖)으로 만들면서 지은 허목(許穆)의 발문이 있다. 4권은 잡저, 묘갈명 행장과 부록이 있다. 잡저 역시 모두 시가로 <오륜가 5편(五倫歌五篇)> 등이 있다. 5∼7권은 부록이다. 5권에는 가장 ·행장과 연보 등이 있다. 권에는 동문록(同門錄), 계축갑계록(癸丑甲契錄)과 1513년(중종 8년)의 생진방목(生進榜目) 및 1519년의 별시방목(別試榜目) 등이 있다. 속집의 서문은 홍직필(洪直弼)이 썼다. 1권은 찬 ·명 ·기 ·시 ·책 ·표 ·차 ·별록과 연행록(燕行錄)이 있다. 책은 임금과 어진 신하가 만나야 치도(治道)가 드러난다는 내용의 글이다. <치사시면성학차주(致仕時勉聖學箚奏)>는 새로 즉위한 선조에게 올린 제왕학(帝王學) 관련 논술이다. 2권은 서 ·제문 ·만사 ·행장 ·갈이 있다. 3권은 부록이다.
문청공연행일기(文淸公燕行日記)
작자 :
정철
구분 :
전적
집정보 :
단행본
이 책『鄭松江燕行日記』는 송강 정철 선생의 사행일기로써 그 동안 송강 선생의 문중에 오랫동안 소장되어 전해오고 있었다. 그런데 문중에서는 최근에 담양에 있는 한국가사문학관에 기증을 하였기에 지금은 가사문학관에 중요 자료로 보관되어 있다. ‘이 일기는 송강 선생 말년의 행적과 관련되어 매우 중요한 자료이다. 송강 선생의 사행 이후 선생께서 관련되었던 사건에 대하여 어느 정도 자세하게 밝혀줄 귀중한 자료라고 생각한다. 알다시피 송강의 사행 이후에 조정에서는 사행을 둘러싸고 많은 문제가 일어났다. 그 결과 송강은 강화도에 물러나 있었으며, 그 후 얼마 안 되어 그곳에서 운명을 하였다. 따라서 그의 생애 마지막을 장식한 사행으로 인하여 여러 문제가 일어났던 것은 송강에게는 커다란 시련이었다. 그렇기에 우리는 그의 사행과 관련되어 좀더 많은 자료를 통하여 그의 진실된 모습들을 밝혀나가야 될 것이다. 그러한 의미에서 그의 사행일기는 매우 중요한 자료라고 할 수 있다. 비록 앞부분의 낙질이나, 또한 자료의 양이 충분히 자세하지는 않더라도 송강의 친필 사행일기라는 점에서 매우 가치있는 문헌이다
문청공유사 사계수필(文淸公遺事 沙溪手筆)
작자 :
김장생
구분 :
전적
집정보 :
단행본
「文淸公遺事」는 沙溪 金長生이 문청공 정철의 행장을 草한 것이다. 이것이 순조 8년 1808년에 책으로 엮어졌다. 「文淸公遺事」는 송강 정철과 거의 동시대를 살았던 김장생이 송강 정철의 삶을 지켜보고 쓴 행장이기에 송강을 중심으로 벌어졌던 초기 권력 투쟁인 당쟁의 사실 관계가 소상히 기록되어 있다.「文淸公遺事」는 송강 정철의 삶이 간략히 약술되어 있어, 연보와 중복되는 부분이 많다. 그러나, 건저 때의 일은 다른 어떤 문헌보다 소상히 기록되어 있다. 그러므로 송강 정철의 삶의 재구와 인물을 엿볼 수 있는 중요한 자료이다. 특히「文淸公遺事」의 저자인 사계 김장생은 문묘에 배향된 성현 18인 중의 한 분이니, 글의 공신력이 크다고 할 수 있겠다. 옛 성인이 어찌 함부로 사람을 평가하였을 리 있으며, 책임이 없는 글을 쓸 수 있었겠는가. 「文淸公遺事」에 드러난 송강 정철에 대한 사계의 평은 다음과 같은 본문 인용으로써 정리 할 수 있다. 대범 인품이 군자가 좋아하고 소인이 미워하면 길인이요, 군자가 미워하고 소인이 좋아하면 그것은 불길한 사람이다. 송강 같은 위인은 김하서, 율곡 이이, 우계 선군자, 사암 구봉령, 기고봉 대승, 신응시 홍성민, 이해수 등 제 군자가 좋아했고, 정인홍, 이발, 이산해, 이이첨, 이홍로, 이경전, 한효순, 허상, 홍가신, 송언신, 홍여순, 신경희, 송선, 윤삼빙, 심경, 김우성, 임혁, 임연, 송응형 등이 미워했다
방촌실기(厖村實紀)
작자 :
미상
구분 :
집정보 :
방촌실기(厖村實紀)는 "방촌실기 건, 방촌실기 건곤" 총 2책으로 구성되어 있다.
백세보중(百世葆重 四)4
작자 :
정철
구분 :
전적
집정보 :
백세보중(百世葆重)
상소문上疏文, 헌의문獻議文 등 송강 정철의 친서를 모아 엮은 유묵집임. 총 5책
백세보중(百世葆重 三)3
작자 :
정철
구분 :
전적
집정보 :
백세보중(百世葆重)
상소문上疏文, 헌의문獻議文 등 송강 정철의 친서를 모아 엮은 유묵집임. 총 5책
백세보중(百世葆重 二-二)2-2
작자 :
정철
구분 :
전적
집정보 :
백세보중(百世葆重)
상소문上疏文, 헌의문獻議文 등 송강 정철의 친서를 모아 엮은 유묵집임. 총 5책
백세보중(百世葆重 二-一)2-1
작자 :
정철
구분 :
전적
집정보 :
백세보중(百世葆重)
상소문上疏文, 헌의문獻議文 등 송강 정철의 친서를 모아 엮은 유묵집임. 총 5책
백세보중(百世葆重 一)1
작자 :
정철
구분 :
전적
집정보 :
백세보중(百世葆重)
상소문上疏文, 헌의문獻議文 등 송강 정철의 친서를 모아 엮은 유묵집임. 총 5책
처음 이전   1 2   다음 이전